CNBC 기타 메뉴
무료종목진단
씽 전문가방송

한지우, 트랜스젠더 구분 ‘19禁 위험발언은?’


배우 한지우가 19금 트랜스젠더 이론 해프닝을 일으켰다.

한지우는 최근 MBN ‘끝장대결 창과방패’ 녹화에서 ‘트렌스젠더’라는 말에 대해 “붙이고 떼고 달려있는 차이로 트랜스젠더가 나뉘는 것이냐”는 위험수위 발언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이날의 주제는 ‘트랜스젠더 vs 메이크업아티스트’로 한지우는 뜬금없이 “트랜스포머가 그것을 떼어내면 성전환이 되냐”고 황당한 질문을 했다.

트랜스젠더를 트랜스포머라고 이야기한 것도 황당하지만 ‘그것’을 떼어낸다는 노골적인 표현으로 다른 MC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던 MC 박수홍은 멋쩍은 표정으로 “붙이고 떼고, 달리는 것을 이야기하는 것이냐”며 달리는 제스처를 취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지우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직접 수술을 시켜준 트랜스젠더 친구가 있다”는 깜짝 고백까지 해 녹화현장이 잠시 패닉상태가 되기도 했다. 그러나 한지우는 태연하게 “실은 내가 키우는 수컷 강아지인데 중성화수술을 한 후 암컷처럼 앉아서 볼일을 본다”고 말해 허탈감을 줬다.

한편 ‘트랜스젠더 vs 메이크업아티스트’ 편은 ‘여자보다 여자를 더 잘 안다’는 남성 메이크업아티스트가 ‘여자보다 더 여자 같은 트랜스젠더’를 찾아내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방송은 17일 오후 11시.

<사진> MBN 제공

(OSEN 제공)
※ 위 기사는 SBS의 제공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OSEN에 있습니다 

최종편집 : 2012-05-17 10:18



주요 시세

SBS CNBC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SSing 문자 한통으로 종목 진단을! #3698 (유료 100원)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