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강부자 "남편외도 상대 알고도 모른척 한 이유는…"

SBSCNBC 입력 : 2012-09-20 11:46수정 : 2012-09-20 17:01

SNS 공유하기


배우 강부자가 방송을 통해 남편의 외도사실을 깜짝 고백했다.

20일 SBS '좋은아침'에는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의 두 배우 강부자, 전미선이 출연했다.

연극을 통해 모녀지간으로 호흡을 맞추고 있는 두 배우는 이날 방송을 통해 솔직 담백한 일상과 함께 자신들의 연기 인상을 이야기했다.

특히 배우 강부자가 방송을 통해 과거 남편(이묵원)의 외도 사실을 알았다고 고백해 화제다.

그녀는 "남편이 나가서 사흘씩이나 다른 여자와 호텔에 있는 것을 알았다" 고 말하며 누군지 알지만 추궁하지 않았다는 충격발언을 전했다. 이어 '이 남자와 끝까지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있었기 때문에 모른척 해줬다' 고 고백했다.

(사진 = SBS '좋은아침' 방송화면 캡쳐)

(SBS CNBC 온라인뉴스팀)          

입력 : 2012-09-20 11:46 ㅣ 수정 : 2012-09-20 17:01

SNS 공유하기

KB 모바일뱅크 LIIV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시장을 먼저 읽어라 달러자산, 그 가치는 커진다 제10차 SBSCNBC 재테크포럼 9.26(월) 여의도 글래드 호텔 민앤지 휴대폰간편입력 이벤트 자유이용권S 선착순 300명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