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경제

신용카드 공화국…카드 상식 얼마나 아나요?

SBSCNBC 입력 : 2013-04-03 11:41수정 : 2013-04-03 11:41

SNS 공유하기


■ 집중분석 takE '신용카드로 돈 버는 법'

3일 SBS CNBC '집중분석 takE'에서는 '신용카드로 돈 버는 법'라는 주제로 박성업 여신금융협회 홍보부장, 최성찬 카드컨설턴트, 우석훈 경제학자와 함께 이야기를 나눴다. 

40억? 무슨 의미인가

<최성찬 카드 컨설턴트>
카드사가 소비자들에게 돌려주지 않는 연회비 미환급액이 40억이라고 한다. 카드를 중도 해지 했을 경우가 많은데 이때 연회비를 반납해 주지 않는 카드사에 잉여된 금액이 40억이다.

신용카드 발급 추이

여신금융협회에 따르면 한 사람당 가지고 있는 신용카드 수가 약 4.5장 이라고 한다. 지갑 속에 있는 카드 수는 줄었지만 일상생활에서 돈을 낼 때 카드로 결제하는 비중은 처음으로 65%를 넘어섰다고 한다.

신용카드 몇 장 소지하는 것이 적당한가?

<박성업 여신금융협회 홍보부장>
미국의 경우 경제활동인구대비 약 3.4장을 가지고 있고 일본은 4.9장을 가지고 있다. 우리나라 의 경우 4.5장 이라고 하면 높은 편이다. 현금결제보다 카드로 결제하는 것이 편리·용이하고 여러 가지 다양한 부가서비스 혜택이 있기 때문에 그런 부가서비스를 골라 쓰는 문화가 정착된 것으로 보여진다.

신용카드 공화국…상식테스트는 '낙제점'

<최성찬 카드 컨설턴트>
카드를 사용함에 있어서 많은 분들이 오해하고 사용하는 것으로 보여진다. 가장 적절한 카드 수는 체크카드 1장, 플러스 신용카드 1장 정도를 사용하게 되면 가장 많은 혜택과 절약에 대한 부분도 가져갈 수 있다고 본다.

자신의 신용등급 알고 있나?

신용카드 상식 테스트에 참여한 1만 1,030명을 분석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42.7%가 100점 만점에 60점을 넘지 못했다고 한다. 게다가 카드 소비자의 2/3가 자신의 신용등급을 묻는 질문에 67%가 모른다고 대답했다.

신용카드 연간 최대 공제금액은 500만 원이다?

신용카드 연간 최대 공제금액은 300만 원이다. 1년 이상 신용카드를 사용하지 않으면 연회비를 내지 않아도 된다는 사실을 모르는 이용자도 30~40% 달한다. 이번에 체크카드의 경우 소득공제율이 30%, 신용카드는 20%로 하향됐다. 소지하고 있는 카드를 잘 활용해서 소득공제도 적당히 받아야겠다.

현금서비스 1일 인출한도는 300만 원으로 제한?

인출한도는 200만 원까지이다.

신용카드 해지하면 잔여 포인트도 소멸?

단순히 해당 신용카드를 해지하는 경우라면 포인트는 유효기간 동안 사라지지 않는다. 다시 그 카드사에 카드를 발급 받았을 때 포인트를 다시 이용할 수 있다.

잔여 포인트에 대해서 해지가 되더라도 기록이 남아 있다면 잔여 포인트를 관리할 수 있다. 다음에 카드를 발급 받거나 신용카드가 아닌 체크카드를 발급 받더라도 잔여 포인트는 사용할 수 있다. 이 부분은 2009년 전면적으로 개선한 바가 있다.

신청 당일 발급까지 완료되는 신용카드가 있다?

신청 당일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카드 있다. 빠른 발급 서비스와 바로 발급 서비스를 이용하면 실물카드 수령 전이라도 카드번호를 부여받아 온라인에서 결제가 가능하다. 영화·뮤지컬 등 문화행사 티켓을 구매할 때 신용카드 할인을 받고 싶은 이들에게 유용한 정보이다.

해외서 카드 사용시 현지통화 기준으로 결제하는 게 유리?

현지통화를 원화로 환산할 때 카드사 책정 수수료를 3~5%를 더 내야 한다. 가급적이면 현지통화로 계산하는 것이 유리하다. 해외에서 결제할 때 해외 전체금액에 대해서 할인을 해 주는 카드들이 있다. 해외에서 장기적으로 거주한다면 이러한 카드를 사용하는 것이 절약할 수 있는 방법이 되겠다. 단기 여행 중에는 카드를 이용 남용할 수 있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에 가급적이면 현금을 쓰는 것이 좋다.

1년 이상 신용카드 미사용시 연회비 면제?

신용카드 표준약관이 개정되면서 중도 해지할 때 미사용된 카드에 대해서 연회비는 산정해서 환급해 주는 쪽으로 정책이 바뀌었다.

카드대금 결제일을 한 달에 두 번 이상 미룰 수 있다?

한 달에 두 번 이상 미루는 것은 불가능하다.

한번 미뤄지면 그게 곧 연체가 된다. 카드결제 대금을 상환하는 것은 한 달에 한번 약속한 상환일에 상환을 하는 것이 정상적인 예이고 그 기간을 넘겼을 때는 연체가 되기 때문에 더 어려운 상황에 처해지게 된다.

신용카드 일시불 거래 후 할부전환 가능하다?

일시불로 결제한 이후, 그 부분에 대한 상환이 부담되는 경우가 발생하면 카드사에 신청을 해서 분할을 요청하고 할부로 결제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입력 : 2013-04-03 11:41 ㅣ 수정 : 2013-04-03 11:41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