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민간 잠수부 실종 후 구조…실종됐던 이유 들어보니

SBSCNBC 온라인 뉴스팀 기자 입력 : 2014-04-17 17:47수정 : 2014-04-17 17:47

SNS 공유하기


잠수부 실종 관련해 대한구조연합회 정동남 회장이 이들이 구조됐다고 밝혔다.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 현장에서 구조활동을 벌이던 민간 잠수부 3명이 실종됐다 20분만에 극적으로 구조됐다.

17일 진도 사고현장에 민간 잠수부 22명을 파견한 대한구조연합회 정동남 회장은 "수색 작업을 벌이던 연합회 소속 민간 잠수부 3명이 철수 중에 파도에 휩쓸려 실종됐다 20분 만에 수색 작업에 나선 낚시배들이 발견해 구조됐다"고 전했다.

정 회장은 "현재 유속도 빠르고 물 속도 한치 앞을 분간할 수 없는데다 비까지 와 현장 상황이 너무 좋지 않다"고 밝혔다.

한편 17일 오후 2시 현재  세월호전체 승객 475명 중 구조자 179명 사망자는 9명, 실종자는 287명이다.

(사진=SBS 영상)

입력 : 2014-04-17 17:47 ㅣ 수정 : 2014-04-17 17:47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