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석촌호수 러버덕, 한파주의보 불구 의연하게 '둥둥'

온라인 뉴스팀 기자 입력 : 2014-10-14 13:53수정 : 2014-10-14 13:53

SNS 공유하기


대형 고무오리 '러버덕'이 14일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에 모습을 드러냈다.

러버덕은 가로 16.5m, 세로 19.2m, 높이 16.5m 크기로, 네덜란드 출신의 세계적 공공미술 작가 플로렌틴 호프만에 의해 제작된 공공미술 프로젝트다.

지난 2007년 처음 등장한 이래 프랑스 생나제르,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일본 오사카, 호주 시드니, 브라질 상파울루, 홍콩 등 14개 도시를 돌아다니며 평화와 행복의 메시지를 전하며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홍콩에서는 한 달 간 800여만 명이나 러버덕을 보기 위해 모여드는 등 큰 인기를 누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서울은 러버덕 프로젝트 아시아 투어의 마지막 종착지로, 다음달 14일까지 전시된다. 

(사진=송파구청 트위터)

입력 : 2014-10-14 13:53 ㅣ 수정 : 2014-10-14 13:53

온라인 뉴스팀
온라인 뉴스팀기자 다른기사 불꺼진 점촌 구도심…활력 되찾는다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