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세계

[이슈진단] 한반도 '8월 위기설'…전쟁 발발한다면 시나리오는?

SBSCNBC 입력 : 2017-08-04 10:23수정 : 2017-08-09 16:28

SNS 공유하기


■ 경제와이드 이슈& '이슈진단' - 출연 : 양욱 한국국방안보포럼 선임연구위원 / 전화 연결 : 김두언 하나금융투자 연구위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에 대한 군사적 옵션을 거론하면서 "전쟁을 하더라도 한반도에서 하고, 수천명이 죽더라도 한반도에서 죽지 미 본토에서 죽지 않는다"라고 발언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네, 그렇습니다. 북한 핵미사일 문제에서 촉발된 한반도 위기론은 단순한 분석 차원을 넘어 현실적인 분위기도 미묘하게 움직이고 있는데요.

심지어 '8월 전쟁설' 까지 퍼져가는 상황입니다.

오늘 첫번째 이슈진단에서 그 실체와 가능성 짚어보겠습니다.

한국국방안보포럼 양욱 선임연구위원입니다.

먼저 첫번째 저희가 잡은 주제입니다. '전쟁' 공포…시장은 떨었다? 입니다.

---------------

#김두언 하나금융투자 연구위원 전화연결

먼저, 어제(3일) 코스피 2,400선이 무너졌는데요.

북한과 전쟁도 불사하겠다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발언 때문이었을까요? 아니면 정부가 발표한
세법개정안, 부동산정책 때문이었을까요.

하나금융투자 김두언 연구위원에게 들어보겠습니다.

Q. 전일 있었던 코스피 급락, 트럼프 "북한과 전쟁도 불사" 발언 때문일까?

Q. 외국인 매물 폭탄 언제까지 이어질까?

Q. 이번 하락세, 큰 그림에서 봤을때 코스피 지수의 상승추세에는 문제가 없다?

---------------

시장 분위기 들어 봤는데요. 두번째 주제를 살펴보겠습니다. 왜 위기를 말하는가? 입니다.

Q. 앞서 언급이 있었지만,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과 전쟁도 불사하겠다, 한반도서 몇천 명이 죽어도 상관없다'는 말을 했다 전해지죠. 대북 선제타격도 가능하다는 의미입니까?

Q. 전쟁도 불사하겠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이 알려진 이튿날 미국은 ICBM 미니트맨3를 시험 발사 성공했습니다. 북한이 발사한 화성-14형과의 비교는? 위력은 어느 정도?

Q. 그런데요. 맥 매스터 백악관 안보보좌관도 김정은이 밤에 편하게 잠을 자선 안될 것이라고 강조합니다. 그런 가운데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은 돌연 대화 의지를 내비칩니다. 누구 말이 맞는 겁니까?

Q. 북한도 연일 미국을 직접 겨냥해 강도 높은 위협 발언을 쏟아냈습니다. 잇단 미사일 시험 발사 성공으로
미국의 최우선적 과제는 본토의 안전 보장이 되었다며, 장난을 계속하면 핵 무력을 맛보게 될 것이라고 위협한 뒤 대북 적대정책을 전환하라고 압박했습니다. 북한은 6차 핵실험이 언제든 가능한 상태 아니겠습니까? 기습 핵타격이 가능한 SLBM을 쏘거나, ICBM을 추가로 발사할 가능성도 있다고 보여지는데?

그렇다면, 전쟁 가능성은 몇 퍼센트나 될까요? 다음 주제 살펴보시죠. '전쟁' 가능성은 몇% 입니다.

Q. 북한의 미사일 도발로 촉발된 한반도 8월 위기설이 가라앉지 않고 있습니다. 여기에 관해서 김동연 경제부총리도 이야기를 했는데요. 보통, 설은 설로 끝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만 한반도 분위기가 심상치 않은 것도 사실입니다. 8월 위기설에 대한 입장과 전쟁이 이뤄진다면 그 가능성은 어느 정도나 보시는지?

Q. 과거에도 북한 정권수립일 (9월 9일), 노동당 창건기념일(10월 10일) 등을 앞두고, 9월 위기설, 10월 위기설 등이 제기됐습니다. 올해 대선직전에도 미국의 북폭설, 외국인 대피설까지 나왔는데요. 왜 반복해서 나오는 걸까요?

만약 전쟁이 발발한다면? 다음 주제입니다. 전쟁이 발발한다면 시나리오는? 입니다.

Q. 위원님, 가정에 가정입니다. 전쟁이 만약 발발한다면 어떤 그림에서 시작되는 겁니까?

Q. 북미 간 직접 대결 양상이 격화되면서 한국이 북핵 논의에서 배제되는 이른바 '코리아 패싱' 우려가 커지자 마크 내퍼 주한미국대사대리는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통일부 관계자도 '코리아 패싱' 주장에 동의할 수 없고 한미 양국은 어느 때보다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물론, 한미일 안보담당 책임자들의
화상회의가 있긴 했지만 코리아 패싱 우려는 계속해서 제기되는 상황이예요. 위원님 어떻게 보세요? 이대로 가다가 북한과 미국의 직접 담판 가능성도 있다?

Q. 통미봉남과 코리아패싱 현실화 가능성, 우리 정부 한반도 문제에 대해서 운전대를 제대로 잡으려면?

Q. 중국은 반대로 차이나 패싱을 바라는 눈치예요?

Q.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과 러시아, 이란을 동시에 제재하는 패키지 법안에 서명했습니다. 하지만 중국, 러시아 등의 반발과 유럽의 소극적 반응에 비추어 트럼프 행정부가 얼마나 이를 실행에 옮길지도 미지수 아니겠습니까? 결국 북한의 미사일 도발로 촉발된 강대국들 사이 갈등이 '통상마찰' 형태로 나타난다?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입력 : 2017-08-04 10:23 ㅣ 수정 : 2017-08-09 16:28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민앤지 휴대폰간편입력 이벤트 자유이용권S 선착순 300명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