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증권

한국GM 군산공장 폐쇄된 이후…車 부품주 대응은?

SBSCNBC 입력 : 2018-02-14 09:17수정 : 2018-02-14 09:17

SNS 공유하기


■ 경제와이드 모닝벨 - 김민수 메리츠종금증권 영업부 부장

설 연휴를 하루 앞두고 있는데요. 주요 이슈들 살펴보고 전략 세워보겠습니다.

Q. 먼저 국내 자동차 업계 3위인 한국GM이 군산 공장을 5월 말까지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안그래도 위기인 우리 자동차 산업에 타격이 클 것 같은데요?

- "이미 위기"…한국車산업, GM발 타격 얼마나
- 한국GM 군산공장 5월 폐쇄, 위기의 車산업
- 내수·수출·생사 등 여러 지표상 뒷걸음질
- 작년 국내 완성차 내수판매량 전년비 2.5%↓
- 더 부진한 수출…2013년부터 계속 내리막길
- 글로벌 완성차 생산국 순위 6위로 밀려난 韓
-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한국GM 비중 7.4%
- 자동차 생산능력 감소·협력사 피해 불가피
- "군산공장 폐쇄, 글로벌 경쟁력 저하 우려"
- 최악의 경우 자동차 산업 기반 약화 가능성
- 한국GM과 거래하는 협력업체 3천여개 넘어

Q. 한국GM발 악재로 자동차 부품주들이 급락했습니다. GM부품업체뿐 아니라 현대·기아차에 주로 납품하는 업체들까지 동반 하락했는데 자동차 부품주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요?

- 한국GM, 군산공장 폐쇄 결정…車부품주 대응은
- GM 부품업체뿐 아니라 현대·기아 부품주도↓
- S&T모티브, '볼트'에 변속기용 오일 펌프 공급
- 매출비중 낮으나 GM 신성장 동력으로 주목

Q. 한편, 어제(13일) 국정농단의 시작과 끝으로 불리는 최순실씨의 1심 재판에서 선고가 있었습니다. 예상밖으로 신동빈 롯데 회장이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으면서 롯데그룹이 '총수 부재' 사태에 직면했는데요.
 
- 신동빈 회장, 예상 깨고 법정구속…롯데 어쩌나
- 호텔 상장 등 '뉴롯데' 올스톱…지배력 약화
- 충격에 빠진 롯데…황각규 부회장 중심 비상체제
- K재단 70억원…면세점 특허 재취득 위한 '뇌물'
- 작년 12월 경영비리 관련 1심 재판서 집행유예
- 동남아·미국·유럽 등 해외사업 차질 불가피
- 해외사업, 총수의 리더십과 과감한 의사결정 必
- '도덕적 해이'에 민간한 일본홀딩스 대응 주시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입력 : 2018-02-14 09:17 ㅣ 수정 : 2018-02-14 09:17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