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글로벌

구글, 크롬 ‘나쁜 광고’ 차단…온라인 광고 거부감 완화 위해

이승희 기자 입력 : 2018-02-19 09:16수정 : 2018-02-19 09:16

SNS 공유하기


■ 경제와이드 모닝벨 '외신 종합'

<앵커>
기업 소식도 짚어보죠.

구글이 일부 광고를 차단하는 조치를 내렸다고요?

<기자>
일단, 크롬 웹 브라우저에 한해서 사용자를 불편하게 하는 나쁜 광고를 일제히 차단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광고를 걸러내는 새로운 시스템을 크롬에 적용하는 방식인데요.

크롬 사용자들은 앞으로 구글에서 팝업 광고나 자동 재생 동영상 광고를 접하지 않게 될 것으로 보여집니다.

<앵커>
온라인 광고를 통해 큰 돈을 버는 구글이 이런 조치를 내린 이유는 무엇인가요?

<기자>
온라인 광고에 대한 사용자들의 거부감을 줄여주기 위한 것으로 보입니다.

결국엔 궁극적으로 구글에 유리하게 작용될 것이라는 분석인데요.

지난해 구글의 광고 수익은 950억 달러, 우리 돈 102조 원에 육박합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입력 : 2018-02-19 09:16 ㅣ 수정 : 2018-02-19 09:16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