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설리 “‘당당한 여성’이란 수식어 갖고 싶어”

김지혜 기자 입력 : 2018-02-19 10:22수정 : 2018-02-19 10:22

SNS 공유하기

이미지[SBS funE | 김지혜 기자] 설리가 근황과 앞으로의 각오를 전했다.

설리는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과 화보 촬영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봄기운 물씬 풍기는 화사한 의상을 입고 카메라 앞에 선 설리는 특유의 과즙 미소를 발산했다.
이미지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설리는 "여러 가지 여가 활동을 즐기고 있어요. 가만히 있는 거, 혼자 생각하는 거 되게 좋아하는 편인데 요즘 따라 막 움직이고 싶어요. 그래서 춤을 배우기 시작했어요.”라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앞으로 설리란 이름 앞에 ‘당당한 여성’이란 수식어가 붙었으면 좋겠어요."라는 바람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미지설리는 지난해 영화 '리얼'에서 파격적인 노출 연기를 선보이며 화제를 모았다. 

<사진 = 코스모폴리탄 제공>  

입력 : 2018-02-19 10:22 ㅣ 수정 : 2018-02-19 10:22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