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최종구 "금융회 사외이사 추천때 CEO배제"...5억원 이상 보수 공시

김성현 기자 입력 : 2018-03-15 10:01수정 : 2018-03-15 10:01

SNS 공유하기

금융위훤회가 금융회사의 사외이사나 감사위원 선임 과정에서 최고경영자(CEO)를 제외시키기로 했습니다.

또 CEO 선임 과정의 투명성은 높이기 위해 CEO 후보자 평가 기준을 지배구조 내부규범에 명문화하고 관리내역을 주주에게 주기적으로 보고하도록 했습니다.

CEO나 이사 선출과정에서 소수주주의 적극적 참여를 유도하고자 대형 상장금융회사에 대한 주주제안권 행사요건은 '의결권 0.1% 이상'에서 '의결권 0.1% 이상 또는 주식액면가 1억원 이상'으로 완화하기로 했습니다.

임직원의 내부통제 및 위험관리기준 준수실태가 미흡한 경우 CEO와 준법감시인, 위험관리책임자를 제재할 수 있는 근거도 마련할 계획입니다.

대주주 부적격 요건으로는 기존의 금융 관련 법령과 조세처벌법 위반자에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자(금고형 이상)를 추가하기로 했습니다.

고액연봉자 보수 공시를 강화하기 위해 보수총액이 5억원 이상이거나 성과급이 2억원 이상인 임직원은 보수를 보수체계연차보고서를 통해 공시하는 것을 의무화하기로 했습니다.

금융위는 금융회사지배구조법 개정안은 상반기 중 국회에 제출하고 시행령 및 감독규정 개정안은 3분기 중 개정을 완료할 계획입니다.

입력 : 2018-03-15 10:01 ㅣ 수정 : 2018-03-15 10:01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