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경제

[조간브리핑] 김경수, 경남도지사 출마 선언…‘댓글 정면돌파’

SBSCNBC 입력 : 2018-04-20 09:20수정 : 2018-04-20 09:20

SNS 공유하기


■ 경제와이드 모닝벨 '조간 브리핑' - 박혜연

4월 20일 금요일입니다. 오늘 아침신문에는 어떤 내용이 실렸는지, 함께 살펴보시죠.

◇ "북 완전 비핵화 표명, 미군 철수 조건 안 달아"

문재인 대통령이 어제 남북 정상회담 및 미북 정상회담과 관련해 북한은 지금 완전한 비핵화에 대한 의지를 표명하고 있다며 주한 미군 철수라든지 미국이 받아들일 수 없는 조건을 제시하지도 않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이 말한 완전한 비핵화는 미국과 국제사회가 요구하고 있는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되돌릴 수 없는 비핵화를 뜻하는 것으로 보이는데요.

문 대통령이 직접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의지를 공개적으로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 불출마→출마 돌아선 김경수 '댓글' 정면돌파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인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의원이 어제 하룻동안 출마와 불출마를 오가다 결국 경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정면 돌파를 선택한건데요.

김 의원이 출마를 선택한 것은 불출마할 경우 드루킹과의 연루설을 사실상 인정하는게 되고 이제 막 취임 1주년을 맞는 문 대통령의 국정 운영에도 타격을 줄 수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해석됩니다.

◇ 김경수가 기사목록 보냈고 드루킹 "알겠습니다" 답문

이러한 가운데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댓글 조작 혐의로 구속된 드루킹 김모씨에게 수차례 기사 주소를 보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이버수사대에 따르면 김의원이 2016년 11월부터 지난달까지 김씨에게 보낸 보안 메신저 텔레그램 문자, 14건 가운데 10건이 기사 주소였다는데요.

이에 김씨는 '알겠습니다.' 라고 답했다고 합니다.

김 의원이 김씨에게 어떤 기사 주소를 어떤 목적으로 보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대선을 전후해 김씨에게 댓글 활동을 지시했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 "김기식이 어려움 준다면 남편이 해결"…홍일표 부인, 한미硏 연수신청 이메일

홍일표 청와대 행정관의 부인, 장모 감사원 국장이 미국 존스홉킨스대 한미연구소 방문 학자에 지원하면서 자신을 뽑아주면 남편이 도와줄 것이란 취지의 이메일을 보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이에 대해 감사원은 사실관계를 파악하기 위해 감찰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 양대 노총 勢불리기…'철밥통'만 커진다

정부의 친 노동 국정 기조를 등에 업고 양대 노총이 치열한 몸집불리기 경쟁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두 노총 조합원은 작년에만 8만 명 가까이 불어났는데요.

양대 노총의 세 불리기 경쟁은 공공부문에서 두드러지고 있습니다.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정책에 가세해, 공공부문 비정규직을 대거 조합원으로 끌어들이면서 공공 노조 조직률은 67%대로 치솟았는데요.

두 노총의 세 확장이 철밥통만 단단하게 하고 있다는 우려가 나오는 이유라고 신문은 지적했습니다.

◇ "가구에 속옷까지…대한항공 총수 일가, 밀반입팀 뒀다"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의 갑질에 대한 폭로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대한항공 총수 일가가 해외에서 필요한 물품을 밀반입하기 위해 내부 전담팀을 운영했다는 증언이 나왔습니다.

주로 감시가 소홀한 새벽 시간 항공편을 이용해, 가구나 인테리어 용품부터 아동복, 속옷, 소시지까지 다양한 물품을 들여왔다고 하는데요.

의혹이 잇따르자 관세청은 대한항공 총수 일가의 해외 신용카드 사용 내역을 확보해 조사 중입니다.

◇ 35년 만에 문 연 사우디 영화관…'브랙팬서' 첫 상영

보수적인 이슬람국가 사우디 아라비아가 변화하고 있습니다.

할리우드 마블 영화 블랙팬서가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35년 만에 처음으로 상영됐는데요.

사우디에는 1970년대까지 많은 영화관이 있었지만 보수적인 이슬람 정책이 강화되면서 1980년대 초반부터 차츰 영화 상영이 금지됐었습니다.

그런데 현지시간으로 18일 정부 관계자와 기업인 등 남녀가 섞인 약 500명이 상업영화, 블랙팬서를 관람했다고 하고요.

일반 대중을 상대로한 영화 상영도 곧 시작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지금까지 아침신문 살펴봤습니다.   

입력 : 2018-04-20 09:20 ㅣ 수정 : 2018-04-20 09:20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