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둘째 낳고파”…동상이몽2 이무송♥노사연, 진한 베드신 공개

손재은 기자 입력 : 2018-04-23 10:25수정 : 2018-04-23 10:25

SNS 공유하기

이미지[SBS funE ㅣ 손재은 기자]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운명’ 이무송 노사연이 진한 스킨십을 보였다.

최근 진행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촬영에서 이무송 노사연 부부는 베드신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노사연 이무송 부부는 보라카이에서 아침을 맞았지만 침대 위에서 내려 올 줄 몰랐다. 항상 티격태격하던 모습은 온데간데없고 25년 차 부부답게 침대 위에서 진한 스킨십을 선보였다.

노사연은 그윽한 눈으로 이무송의 머리를 만져주는가 하면 이무송은 노사연에게 마사지를 해주며 하루를 시작했다. 심지어 뜻밖의 진한 스킨십으로 여전한 사랑을 과시했고 이에 이무송은 둘째를 갖고 싶다는 포부를 드러냈다는 후문.

한편 두 사람은 보라카이 거리를 걷다가 헤나를 받았다. 신혼의 느낌을 살려 커플 헤나에 도전해 상대방의 팔에 새길 문구를 서로 정해주었다.

하지만 이무송은 노사연이 정해준 문구에 “노예 문서야?”라고 발끈했다. 노사연은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만족의 미소를 지으며 “도장이야”, “아무 데도 못 가”라며 말로만 듣던 ‘노저리’의 면모를 보였다.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은 23일 공개된다.

사진=SBS
손재은 기자 jaeni@sbs.co.kr  

입력 : 2018-04-23 10:25 ㅣ 수정 : 2018-04-23 10:25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