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롯데 "5년간 e커머스에 3조원 투자해 업계 1위 등극"

박기완 기자 입력 : 2018-05-15 14:58수정 : 2018-05-15 14:58

SNS 공유하기

롯데쇼핑이 앞으로 5년간 총 3조원을 투자해 온라인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겠다는 계획을 내놨습니다.
롯데쇼핑은 오늘 (15일)서울 롯데호텔 본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온라인사업에 대한 비전과 전략을 설명했습니다.
강희태 롯데쇼핑 대표는 "롯데의 새로운 먹거리 사업은 명확하게 이커머스"라며 "오는 2022년까지 온라인 매출 20조원을 달성하고 온라인 유통업계 1위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롯데쇼핑은 지난 11일 롯데닷컴을 흡수합병한다고 공시했습니다.
롯데는 이에 따라 오는 8월 그룹 내 온라인조직을 통합한 'e커머스 사업본부'를 신설합니다.
e커머스 사업본부는 우선 백화점과, 홈쇼핑, 하이마트 등 각 8개 온라인 몰을 오는 2020년까지 통합 운영하기 위한 작업에 착수합니다.
롯데쇼핑은 또 기존 옴니채널의 완성을 위한 O4O(Online For Offline)전략도 발표했습니다.
이를 위해 온오프라인 고객 구매 데이터를 통합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고, 편의점 등 1만1천여개 점포를 활용해 배송·물류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입력 : 2018-05-15 14:58 ㅣ 수정 : 2018-05-15 14:58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