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산업

금융위 “삼성바이오 감리위 속기록 남긴다”

김동우 기자 입력 : 2018-05-16 08:37수정 : 2018-05-16 08:37

SNS 공유하기

금융위원회가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분식회계 혐의를 심의하는 감리위원회의 모든 내용을 속기록으로 남기겠다고 밝혔습니다.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은 "감리위는 자문기구이므로 속기록을 작성할 의무는 없지만 이번 건은 모든 내용을 작성해 남겨두겠다"고 말했습니다.

김 부위원장은 그러나 "감리위 회의는 비공개가 원칙"이라며 "속기록의 대외공개 여부는 나중에 결정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입력 : 2018-05-16 08:37 ㅣ 수정 : 2018-05-16 08:37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