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미우새’ 태진아 “아내에게 통장 33개 선물” 모벤져스 부러움 폭발

강선애 기자 입력 : 2018-05-26 13:22수정 : 2018-05-26 13:22

SNS 공유하기

이미지[SBS funE | 강선애 기자] 가수 태진아가 ‘미운 우리 새끼’에 출격한다.

27일 방송될 SBS ‘미운 우리 새끼’ 에서는 ‘母벤져스’의 톱스타 태진아가 게스트로 출연해 특급 사랑꾼 면모를 뽐낸다.

가요계 대표 애처가로 소문난 태진아는 결혼생활 33년 동안 아내에게 사랑받을 수 있었던 특급 비법을 공개했다. 태진아는 아내에게 매년 특별한 선물을 해 왔는데, 그 선물이 바로 ‘통장’이었던 것.

태진아는 “아내에게 통장을 33개째 만들어줬다. 내년에 또 만들어 줄 거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미우새’ 어머니들은 “기네스북에 올려야겠다”, “대한민국 남자 중 1등이야”라며 폭풍 칭찬과 부러움을 쏟아냈다.

하지만, 잠시 후 태진아의 선물에 중요한 조건이 있다는 숨겨진 반전이 밝혀져 큰 폭소를 유발했다는 후문.

한편, 녹화 중 즉석에서 태진아 부부의 전화 연결까지 성사됐다. 가요계 대표 잉꼬부부의 찰떡궁합 호흡에 모두가 웃음을 금치 못했다고 한다.

‘母벤져스’의 마음을 사로잡은 트로트 대부 태진아의 매력은 오는 27일 밤 9시 5분에 방송될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입력 : 2018-05-26 13:22 ㅣ 수정 : 2018-05-26 13:22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