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정태옥 “이혼하면 부천간다” 발언 논란…한국당 ‘전전긍긍’

SBSCNBC 입력 : 2018-06-11 09:39수정 : 2018-06-11 09:40

SNS 공유하기


■ 경제와이드 모닝벨 '김박사의 오늘의 키워드' - 진행 : 명민준 / 출연 : 김대호 글로벌이코노믹연구소장·경제학 박사 

◇ 이부망천


"이혼하면 부천 살고, 망하면 인천 산다"는 발언으로 논란이 됐던 정태옥 의원이 결국 한국당을 탈당했는데요. 이틀 앞으로 다가온 지방선거, 어떻게 전망하십니까?

- 지방선거 D-2…이재명 스캔들·정태옥 막말 변수
- 정태옥 "이혼하면 부천간다" 비하 발언 논란
- 정태옥 '이부망천' 막말로 한국당 '전전긍긍'
- 김부선 "이재명 스캔들 의혹, 내가 산 증인"
- 지방선거 사전투표율 20.14%…'역대 최대치'
- 2014년 선거보다 8.7%P 높아져
- 경쟁 심한 대구·부산·경기는 사전투표율 낮아
- 與 "문 정부 성공 바란 민심"…野 다른 해석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입력 : 2018-06-11 09:39 ㅣ 수정 : 2018-06-11 09:40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