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경제

검찰, '채용비리' 신한은행 본사 등 압수수색

이한라 기자 입력 : 2018-06-11 10:56수정 : 2018-06-11 10:56

SNS 공유하기

검찰이 채용비리 의혹이 제기된 신한은행 본사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습니다.

서울 동부지검 형사6부는 오늘 오전 9시 30분부터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사와 채용비리 의혹 당시 인사담당자들의 자택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습니다.

검찰은 지난달 15일부터 신한금융그룹의 채용 비리 의혹에 대해 수사를 벌여왔고, 금감원 제출 자료 분석을 바탕으로 강제 수사 대상을 확정해 압수수색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금융감독원은 신한은행·생명 등 신한그룹 계열사에 대해 조사를 벌인 결과 특혜채용 정황 22건을 발견해 지난달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입력 : 2018-06-11 10:56 ㅣ 수정 : 2018-06-11 10:56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