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경제

휴대용 선풍기 폭발 급증…안전기준 확인 필요

김현우 기자 입력 : 2018-07-13 09:18수정 : 2018-07-13 09:18

SNS 공유하기

여름철 많이 쓰는 휴대용 선풍기의 안전 사고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은 2015년부터 올해 4월까지 휴대용선풍기 사고는 40건이었고, 지난해에만 33건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행안부는 그 중 절반이 폭발과 화재, 과열, 발열 사고였다며, KC마크, 배터리 안전인증 등 휴대용 선풍기의 안전 기준을 꼼꼼히 확인하라고 당부했습니다. 

입력 : 2018-07-13 09:18 ㅣ 수정 : 2018-07-13 09:18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