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골목식당 ‘리얼 장사꾼’ 테이, 홍대에 진짜 햄버거 집 연다

김재윤 기자 입력 : 2018-07-20 10:37수정 : 2018-07-20 10:37

SNS 공유하기

이미지[ SBS funE | 김재윤 기자] 오늘(20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에서는 성수동 뚝섬 골목의 최종점검 모습이 전격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뚝섬 골목식당들은 최종점검의 날을 맞아 장사 준비에 분주했고, 백종원 역시 마지막까지 사장님들을 위한 도움의 손길을 놓지 않았다.

최종점검의 날인 만큼 깜짝 손님도 등장했다. 앞서 방송됐던 ‘해방촌 신흥시장’편 화제의 원테이블 사장님들이 생선 구이집을 방문한 것이다.

원테이블 사장님은 "남의 일 같지 않아서 찾아왔다"며 ‘골목식당 선배’의 면모를 보였고, 이에 생선구이집 사장님은 그동안 갈고닦은 솜씨로 생선을 대접하며 훈훈한 장면을 연출했다.

이밖에 뚝섬 골목의 ‘붐업요원’인 가수 테이는 최종점검 날까지도 메뉴를 업그레이드하며 ‘리얼 장사꾼’의 면모를 보였다.

테이의 수제버거를 맛 본 손님들은 연신 “맛있다”며 호평과 감탄을 아끼지 않았고, 이에 고무된 테이는 실제로 친동생과 함께 서울 홍대 인근에 햄버거 가게를 창업하기로 했다. 조만간 오픈할 예정이며, 만약 정식 오픈한다면 ‘백종원의 골목식당’ 최초로 실제 연예인 식당이 첫 선을 보이게 된다.

한편, 백종원의 제안으로 ‘필스트리트’ 함박 스테이크집을 방문했던 경양식 사장님은 최종점검을 맞아 백종원에게 배워온 함박스테이크를 선보였다. 하지만 이를 맛본 백종원은 어두운 표정을 보여 모두를 당황케 했다.

결국 백종원은 사장님과 끝없는 대화를 나누며 설득을 이어갔는데, 자세한 내용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오늘(20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된다.

 

입력 : 2018-07-20 10:37 ㅣ 수정 : 2018-07-20 10:37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