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경제

[핫이슈키워드] 이기적존재·이산가족 상봉 중간점검·레몬법·일하는 노인 장애인 생계급여·폭염

SBSCNBC 입력 : 2018-08-01 09:46수정 : 2018-08-01 09:46

SNS 공유하기


■ 경제와이드 이슈& '핫 이슈 키워드' - 장연재

키워드로 이슈의 흐름을 살펴보는 핫이슈 키워드 시간입니다.

오늘(1일)도 다양한 키워드가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와 있습니다.

어떤 키워드가 화제가 됐는지 함께 살펴보시죠.

◇ 이기적존재

8월의 첫날 오늘 첫 번째 키워드는 '이기적 존재'입니다.

국민을 섬기겠다했던 사법부.

말뿐이었던걸까요?

어제 법원행정처가 양승태 전 대법원장 재임시절 사법행정권 남용과 관련된 196개의 미공개 문건을 추가공개했는데요.

이 문건에는 '일반 국민들은 이기적인 존재들'이라 적혀있어서 논란이 일고있습니다.

이 문건 당시 상고법원 설치를 하기위해서 청와대 측의 동향을 파악한 뒤 작성된 것으로 알려져있는데요.

국민들은 이기적 존재라고 폄하한 것에 더해 이기적인 국민들 입장에서는 상고법원이 생겼을 경우 어떠한 장점이 있는지 접근해야한다고 적혀있었습니다.

법원 안팎에서는 헌법 상 기본권인 국민의 재판받을 권리를 전혀 고려하지 않은 위헌적 발상이라며, 관존민비 사상을 여지 없이 드러냈다고 비판하고 있습니다.

◇ 이산가족 상봉 중간점검

지난 판문점 선언에서 남북이 약속했던 이산가족 상봉.

이제 20일정도 남았습니다.

지난 2015년 마지막 이산가족 상봉 이후 3년만입니다.

국민들이 몇년 동안 기다려오던 상봉행사를 원활하게 진행하기 위해서 오늘 천해성 통일부차관이 방북합니다.

천 차관은 이산가족상봉 행사가 열릴 금강산 지역을 방문해서 상봉 시설의 개보수 상황을 점검할 계획인데요.

통일부는 이번 중간점검 결과를 토대로 상봉시설 개보수를 8월 15일까지 완료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산가족 상봉행사는 오는 20일부터 26일까지 금강산에서 열리게 됩니다.

◇ 레몬법

다음 키워드 레몬법입니다.

‘레몬법’은 당초 달달한 오렌지인줄 알고 산 것이 신 레몬일 경우, 과일가게가 교환해 줘야한다는 의미에서 비롯됐는데요.

여기서 레몬은 불량품을 의미합니다.

그동안 자동차 증대결함에도 차량 교환을 하지 못해 답답했던 분들 주목하셔야겠습니다.

이번에 한국판 '레몬법'이 시행되는데요.

앞으로 새 차에 동일한 하자가 계속해서 나타나면 교환이나 환불을 받을 수 있습니다.

레몬법에 따르면 새 차를 산 뒤 1년간 주행거리가 2만㎞ 미만인 경우에는 중대결함 2회, 일반 하자 3회, 수리기간 30일을 초과하면 중재를 통해 차량 교환 및 환불이 가능합니다.

한국판 레몬법 법령은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입니다.

◇ 일하는 노인 장애인 생계급여

다음 키워드 일하는 노인 장애인 생계급여입니다.

고령화사회로 접어들면서 노인 빈곤문제가 큰 사회문제로 대두됐습니다.

노인들이 생계를 위해 또 다시 취업시장으로 나오는 실정인데요.

국가가 일을 하고 있는 저소득층 노인은 물론 장애인에게 생계급여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최대 14만원을 더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요.

보건복지부는 다음 달부터 월 근로소득 인정액을 추가 공제하는 방식으로 75세 이상 노인이나 장애인에게 생계급여를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생계급여 확대로 1만 6천여명의 생계 급여가 오르고 선정기준에 들지 못했던 차상위 비수급 빈곤층 중 일부도 이 생계급여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 폭염

마지막 키워드 폭염입니다.

대구가 아프리카만큼 덥다해서 '대프리카'라는 말이 유행어로 번졌었는데요.

이제는 서울까지 불볕더위가 계속되면서 '서프리카'라는 말이 나오고 있습니다.

요즘 같은 무더위에 열대야로 밤잠 이루지 못하시는 분들 많으실텐데요.

오늘은 어제보다 더 덥습니다.

서울은 39도까지 치솟으면서 111년만에 가장 더운 날씨가 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이례적인 폭염속에 프로야구선수협회는 올해 처음으로 KBO에 경기 취소를 요청했다고 합니다.

온열질환자도 급격하게 늘고있는데요.

수분섭취 충분히 하시면서 건강관리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핫이슈 키워드였습니다.  

입력 : 2018-08-01 09:46 ㅣ 수정 : 2018-08-01 09:46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