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본문

시사

‘데뷔 19년’ 플라이투더스카이 다시 뭉친다…11월 컴백예고

강경윤 기자 입력 : 2018-10-18 10:34수정 : 2018-10-18 10:34

SNS 공유하기

이미지[SBS funE l 강경윤 기자] R&B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FLY TO THE SKY)가 1년 만에 새 미니앨범으로 돌아온다.

소속사 에이치투미디어 측은 18일 “플라이투더스카이(환희, 브라이언)가 오는 11월 세 번째 미니앨범으로 컴백할 예정”이라고 소식을 전했다.

특유의 애절한 감성과 호소력 짙은 보컬로 발매하는 곡마다 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며 수많은 히트곡을 남긴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지난해 11월 발표한 두 번째 미니앨범 '너의 계절' 이후 1년 만에 컴백을 공식화했다.

‘Missing You’, ‘남자답게’, ‘가슴 아파도’, ‘그렇게 됐어’, ‘미워해야 한다면’, ‘너의 계절’ 등의 명곡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감성 발라드 듀오로 자리매김해 온 터라, 이번 신보 발매 소식에 더욱 관심과 기대가 쏠리고 있다.

올해 환희는 베이빌론, 비투비 정일훈 등 후배 가수들과 잇따라 의미있는 협업을 펼친 데 이어 ‘불후의 명곡’ 조용필 특집에 이어 Mnet '더 콜'에서는 선후배가수들과 놀라운 콜라보 무대들을 선보이며 화제를 모았다. 최근에는 데뷔 첫 소극장 공연도 잇따라 성료하는 등 음악적 행보를 이어왔다.

브라이언은 뷰티 프로그램 진행은 물론 MBN 드라마 '연남동 539'를 통해 연기력을 입증하며 다방면에서 활동을 펼쳤다.

각자의 자리에서 솔로 활동을 병행 후 데뷔 19주년을 맞이하며 다시 뭉친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올 연말 완전체의 이름으로 활발히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사진=에이치투미디어 제공

kykang@sbs.co.kr 

입력 : 2018-10-18 10:34 ㅣ 수정 : 2018-10-18 10:34

SNS 공유하기

많이 본 기사

주요 시세

핫포커스

공지사항 더보기